메뉴

인천
HOME  > 뉴스종합 > 인천

인천시, 동인천역 주변 전면 개발 본격 추진... 도시재생활성화계획 취소 신청, 기본구상 및 타당성 검토용역 착수

컨텐츠 정보

본문


동인천역.png


인천시와 인천도시공사가 제물포르네상스와 연계한 동인천역 주변 전면 개발에 본격 나선다.


인천광역시는 지난 9월 국토교통부에 ‘동인천역 2030 역전 프로젝트’ 도시재생 활성화 계획 취소를 신청했고 인천도시공사가 ‘동인천역 주변 복합개발사업 기본구상 및 사업 타당성 검토 용역’에 착수해 동인천역 주변 전면 개발을 본격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노후화된 동인천역 주변 지역은 과거 인천 경제활동의 중심지였으나 1990년대 이후 도시 중심축이 이동하면서 인구가 감소하고 상권이 쇠퇴해 동인천역 주변 활성화는 주민들의 오랜 바람이었다.


인천시는 동인천역 주변 활성화를 위해 2007년부터 재정비촉진지구 지정을 통해 원도심 활성화를 도모했으나 경기 침체 및 사업성 부족 등 다양한 사유로 사업 추진이 원활하지 못했다. 

 

2019년 12월에는 국토부의 도시재생뉴딜 시범사업 공모에 선정돼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했으나 광장 축소와 행복주택 반대, 전면 개발 요구 등으로 사업이 중지됐다.


이에 따라 인천시는 지역 내 반대로 사업추진이 더 이상 어렵다고 판단하고 제물포르네상스와 연계한 원도심 거점개발을 위해 도시재생 활성화 계획은 취소하고, 공공성과 안정성 확보를 위해 인천도시공사와 함께 공영개발 방식으로 변경 추진할 계획이다. 

 

인천도시공사는 지난 9월에 동인천역 주변 복합개발을 위한 기본 구상 및 사업 타당성 검토 용역을 착수하는 등 전면 개발을 준비 중이다.


앞으로 인천시와 인천도시공사는 신속하고 체계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기관 간 기본협약을 체결하고 개발계획 수립, 인천도시공사의 신규사업 참여 확정 및 실시계획을 추진하는 로드맵을 갖고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류윤기 인천시 글로벌도시국장은 “동인천역 북광장 주변 복합개발사업이 시행되면 주변 지역까지 활성화되는 확산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며 “대한민국의 근대화를 이끈 동인천역 주변 전면 개발을 통해 초일류도시 인천의 중심축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싸다 빠르다 쿠팡 장보기.jpg

 

 

#인천시, #동인천역 #주변 #전면 #개발 #본격 #추진... #도시재생 #활성화 #계획 #취소 #신청, #기본구상 #타당성 #검토 #용역 #착수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2,532 / 1 페이지

  1.  

인기 기사


사람들


주말N


최근기사


김포인TV


포토


기고/칼럼


기자수첩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