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정치
HOME  > 뉴스종합 > 정치

김포 국민의힘 시의원들, "김포 서울 통합법 발의 환영... 반드시 성공시킬 것" 다짐

컨텐츠 정보

본문


불출마.jpg


17일 김포시의회 국민의힘 시의원들이 '김포 서울 통합법 발의 환영' 성명을 발표하고 "반드시 서울 편입을 성공시키겠다"고 의지를 불태웠다.


이들은 "특별법 발의로 김포발전에 큰 획을 그었다. 특별법은 오직 김포만을 대상으로 한 것으로 그간 김포 서울 편입에 대한 우려로 제기됐던 부분을 예외로 했다는 점이 핵심"이라며 "김포시의 행정적, 재정적 불이익을 줄이기 위한 완충 기간을 두어 대학입시의 농어촌 전형이나 읍면 지역의 세제 혜택은 당분간 유지하는 내용이 담겼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제 가장 중요한 것은 김포시민들의 압도적 찬성으로 서울 편입을 확정 짓는 일"이라며 "지금이야말로 김포시민의 김포발전에 대한 열망을 전국에 보여줄 때"라고 호소했다.


이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김동연 경기도지사, 김두관, 박상혁 국회의원과 국민의힘 유정복 인천시장까지 반대 입장을 밝힌 인사들을 두루 깐 뒤 "좌파 결집으로 민주당이 국회에서 단체로 김포발전을 막아선다 하더라도 하나된 김포시민의 뜻은 결국 관철될 것"이라고 했다.


또한 "국민의힘 김포시 선출직 전원은 민주당이 만들어놓은 교통지옥을 선출직의 생명을 걸고 바꾸겠다고 공표한 바 있다"며 "서울 편입으로 김포발전을 이끄는데 사즉필생의 각오로 나서겠다"고 다짐했다. 


다음은 성명서 전문.

 

 


싸다 빠르다 쿠팡 장보기.jpg

 

 


<김포서울 통합법 발의 환영, 김포 국민의힘은 반드시 서울편입 성공시키겠습니다>


우리 국민의힘이 2025년 김포서울편입을 골자로 하는 특별법 발의로 김포발전에 큰 획을 그었다. 


16일 조경태 특위 위원장으로 대표 발의한 ‘경기도와 서울특별시 간 관할구역 변경에 관한 특별법’은 오직 김포만을 대상으로 한 것으로 그간 김포서울편입에 대한 우려로 제기됐던 부분을 예외로 했다는 점이 핵심이며 그 내용 중에는 김포시의 행정적, 재정적 불이익을 줄이기 위한 완충 기간을 두어 대학입시의 농어촌 전형이나 읍면 지역의 세제 혜택은 당분간 유지하는 내용이 법안에 담겼다. 


이는 편입 장점은 살리고 단점은 유예하는 이번 특별법 발의로 김포에게 큰 도약의 기회가 왔다는 뜻이기도 하다. 


한덕수 국무총리도 1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연 기자간담회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지역주민들의 의사’라며 “지역주민 의사가 공식 표출되면 본격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제 가장 중요한 것은 김포시민들의 압도적 찬성으로 서울편입을 확정 짓는 일이다. 지금이야말로 김포시민의 김포발전에 대한 열망을 전국에 보여줄 때다. 


김병수 김포시장은 자신의 권한을 다 내려놓겠다며 김포발전을 위해서는 그 무엇에도 굴하지 않겠다는 의지를 보이며 설득에 나섰고 마침내 그 첫 번째 결과가 도출된 것이다. 


‘김포 이런데 2~3억원’이라며 김포를 무시하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해괴한 포퓰리즘’이라고 막아서고 김포를 주워온 서자 취급하며 특별법 제정 주민투표에도 김포를 빼놓았던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사라질 이슈”라며 무시해도 국민의힘은 김포시민만 보고 김포의 발전만을 위해 뛰겠다. 


또한 서울편입과 관련된 오세훈 서울시장의 약속에 나왔듯이 김포시민이 우려하고 있는 쓰레기등 주민기피시설에 대해서는 김포에 넘기지 않겠다는 명확한 선을 그었다. 


하지만 실망스러운 부분은 김포 국회의원이었던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의원이 “김포 버리더라도 서울과 경기를 지켜야 한다는 각오가 필요하다”며 민주당이 서울편입에 강력 반대해야 한다고 주장한 데 이어 현직 김포국회의원인 박상혁 의원이 국회에서 공식적인 발언으로 김포시청의 자료에 대해 “아무말 대잔치”라고 폄하하였고 과거 김포가 키우고 믿어준 유정복 인천시장마저 믿고 싶지 않은 발언으로 김포시민에게 큰 상처를 주었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김포시민 앞에 사죄해야 도리를 지키는 것임을 알아야 한다. 


끝없는 민주당의 공격에도 우리 국민의힘은 이에 굴하지 않고 뛰고 또 뛰겠다. 


김포시민들의 하나된 대의는 이들을 끝내 굴복시키고 김포발전을 성공적으로 이끌어낼 것이다. 


좌파 결집으로 민주당이 국회에서 단체로 김포발전을 막아선다 하더라도 하나된 김포시민의 뜻은 결국 관철될 것이다.


국민의힘 김포시 선출직 전원은 민주당이 만들어놓은 교통지옥을 선출직의 생명을 걸고 바꾸겠다고 공표한 바 있다. 


또 한 번 김포 국민의힘은 서울편입으로 김포발전을 이끄는데 사즉필생의 각오로 나서겠다. 


지금이야말로 우리 김포시민 모두가 나서 김포발전에 목소리를 높여야 할 때다.


2023. 11. 17


김포시 국민의힘 시의원 일동

 

 

싸다 빠르다 쿠팡 장보기.jpg

 


[관련기사] 김검시대, 서울 편입 관련 기자회견... 20일(월) 오후 2시 김포시청

 

[관련기사] 홍철호, "북부특별자치도? 지금이라도 규제 완화하고 지하철 ㆍ고속도로 깔아주시면 될 일을"

 

[관련기사] 김포시민 68%, “서울편입 찬성”... 반대 29.7%


[관련기사] 김포시의회 민주당, "서울 편입 주장은 시민 선동용 정략적 제안... 5호선 신속 추진.예타면제 국힘 당론 채택 총력 기울여라"

 

[인터뷰] 홍철호, "서울 편입, 주민투표 압도적 찬성이면 민주당도 찬성할 것"

 

[관련기사] 유정복-오세훈, 공항철도~서울9호선 직결 합의

 

[관련기사] 한신총연, "서울 직결노선 그거 하나 원한다... 신도시 위해 일해 달라" 한탄

 

[관련기사] 국민의힘, ‘김포 서울 편입’ 원포인트 특별법 발의… 대입 농어촌 특별전형 및 읍면지역 혜택 등 유예 특례 규정도 포함


[관련기사] 김포시, "골드라인 전동차 증차 국비 100억 원 확보 첫발"... 국회 국토위 예산안 회부


[관련기사] 김병수 시장, 관내 단체들 연쇄 면담... 서울 편입 설파ㆍ여론 수렴

 

[관련기사] 김병수 시장, “시민이 가장 좋은 것으로 추진... 정치 빼고 봐달라”

 

[관련기사] 민주당, 정부 예산안에 골드라인 증차 등 106억 원 증액·신규 반영


[관련기사] 오세훈, “6~10년 완충기간 둔 뒤 완전 통합" 방안 제시 

 

[관련기사] 김병수 시장, “5호선 노선 기준? 골드라인보다 빨라야" 


[관련기사] 김포시, "JTBC 서울 편입 관련 보도는 편파·오보"... 언론중재위 정정보도 신청

 

[관련기사] 김병수 시장, "김포 서울 편입, 정말 좋은 기회... 얼마든지 서울시장한테 권한 드릴 수 있다"

 

[관련기사] 이기형 도의원, “김포 서울로 편입 시 건설 중인 철도 관련 지방비 분담률 커져”


[관련기사] 인천 GDY 시민연합, "김포만 과도한 특혜… 인천공항발 GTX-D 단독 추진해야" 주장

 

[관련기사] 성난 시민들, "유정복 배신자, 김포시민께 사과하라"


[관련기사] 김포 국힘 시의원들, "김주영.박상혁 의원, 서울 편입 명확한 입장 밝혀라"


[관련기사] 오세훈 시장, 백경현 구리시장 면담… 구리시 서울 편입 공식 논의

 

[관련기사] "경기도민 66.3%, '김포 등 서울시 편입' 반대"

 

[관련기사] 김병수 시장, “우리 운명은 우리가 결정... 서울 편입, 정치적 이유 빼면 가능”


[관련기사] 김포시, “서울 편입 되도 성장 유지... 세금 혜택ㆍ대입 특별전형 등 특별법으로 해소 가능"

 

[관련기사] 홍원길 의원, "김포 서울 편입 등 모든 당면과제는 도민의 뜻대로 해야"


[관련기사] “도의회 96%, 북부특별자치도 설치 주민투표법 제정 찬성... 정부, 적극 지원 요청”


[관련기사] 김주영 의원, “이제는 국민의힘이 답할 차례... 5호선 예타 면제 당론 채택하라”

 

[관련기사] 임태희 교육감, "김포 서울 편입 간단히 후다닥 할 문제 아냐”


[관련기사] 김검시대, "유정복 인천시장은 김포의 배신자가 될 셈인가" 비판 성명


[영상-질의 답변 포함] 시민의힘, "김포는 김포다. 김포 팔아먹는 혹세무민 멈춰라" 주장


[영상-질의 답변 포함] "서울 편입 단 한 차례도 논의 없었다... 교통문제 먼저 해결해야"

 

[관련기사] 김포시의회 민주당, 검토보고서 제출 요구... "막연한 기대감과 부정확한 정보로 혼란 계속"


[관련기사] 경실련경기도협의회 지부들, "김포시와 광명시 등 서울시 편입 즉각 철회하라" 촉구


[관련기사] 민주당, 서울5호선 김포 연장 예타 면제 법안 당론으로 채택


[관련기사] 부산, 광주, 대구, 대전 비수도권 광역 경실련 “균형발전 역행하는 김포시 서울 편입 추진 중단하라” 성명


[관련기사] 김병수 시장-시민들, 서울편입·5호선 등 밀도 있는 소통


[관련기사] 김병수 시장, "김포 정체성 안 사라져... 서울은 간판이 아니라 브랜드, 서로 윈윈"

 

[관련기사] 김포시의회 민주당, "단 한 차례도 논의 없었다... 교통문제 먼저 해결해야"


[관련기사] "김포 팔아먹는 혹세무민 멈춰라"... 시민의힘, 기자회견서 주장

 

[관련기사] 김포시, "JTBC 보도는 오보... 서울 편입 검토보고서 딩연히 있다"

 

[관련기사] 김병수 시장, “권한 보다 도시 발전이 중요, 지금이 김포의 기회

 

[관련기사] 조경태, "광역단체장이 자기 지역만 챙겨"... 김포 출마설은 부인

 

[관련기사] 홍철호 위원장, "수도권 젊은 가정들은 피해자, 교통이라도 서울과 똑같이 살게 해달라는 것 뿐"

 

[관련기사] 염종현 도의장, 김포 등 서울 편입론에 "시대착오적 행정구역 개편" 비판

 

[관련기사] 민주당, "5호선 김포연장 예타면제 당론 채택"


[관련기사] 경실련, "총선 매표용 김포시 서울 편입 추진 중단하라"

 

[관련기사] 국민의힘, '뉴시티 프로젝트 특위' 발족... 김기현, "지역별 거점 메가시티도 검토" 전국 흔들기 지속


[관련기사] 김동연, "간판만 갈아끼면 교통문제 해결되나"

 

[관련기사] 오세훈, "김포ㆍ서울시민 모두의 공감대와 동의로 논의 진행돼야" 신중 모드

 

[관련기사] 김동연, "서울 확장 주장은 대국민 사기극... 이제 尹대통령이 답해야"


[관련기사] 김포시, 서울 편입 등 현안 소통 의견수렴 순회 간담회... 11/7~27

 

[관련기사] 김포시, "서울 편입 되도 세수 큰 변동 없다" 반론


[관련기사] 임종성 민주 도당위원장, "김포 서울 편입, 김기현 대표가 틀렸다"

 

[관련기사] 유정복 인천시장, "김포시 서울 편입 구상은 허상, 무책임한 정치공학적 선거 표퓰리즘 정치 쇼 퇴출해야" 맹비난

 

[발행인칼럼] 김포 서울 편입 대찬성


[관련기사] 박진영 민주연구원 부원장, "선 5호선 확정 후 통합논의" 제안

 

[관련기사] 서병수, “서울을 더 메가하게? 경쟁력 갉아먹는 짓... 지옥철 출퇴근 않도록 하는 게 정치가 할 일”

 

[관련기사] 국민 55.5% "김포 서울 편입 반대" Vs. "찬성" 33%

 

[관련기사] 이낙연, "김포 서울 편입 얘기는 위험하고 무책임한 도박"


[관련기사] 홍철호, “김포시의 쓰레기 매립지화는 날조된 선동”

 

[관련기사] 김주영ㆍ박상혁, “모든 길 열려 있다. 단 5호선 확정ㆍ예타 면제, 매립장ㆍ소각장 기피시설 비이전이 전제조건”

 

[관련기??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2,532 / 1 페이지

  1.  

인기 기사


사람들


주말N


최근기사


김포인TV


포토


기고/칼럼


기자수첩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