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교통
HOME  > 뉴스종합 > 교통

경기도, "신안산선 연장 노선은 확정되지 않은 구상안" 해명

컨텐츠 정보

본문



경기도가 6일 발표한 경기서부SOC 대개발 관련 ‘신안산선 연장 노선’은 확정되지 않은 구상안이라며 추후 구체적 논의를 통해 최종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도는 8일 해명자료를 내고 “‘경기서부soc 대개발 관련 신안산선 연장’ 노선계획에 대해 00지역 패싱 등의 일부 주장은 사실과 다르다”고 했다.


이어 “안산시, 화성시 관계자들과 협의 중이며 추후 구체적인 논의를 통하여 최종안을 도출할 계획”이라며 “따라서 정거장 등 구체적 노선안은 현재 결정된 바가 없고 향후 협의 과정을 통해 확정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경기도는 소외된 지역에 대해 지역경제 성장과 균형발전을 위해 도민과 함께하는 약속이 이행되는 정책을 계속해서 추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한편 경기도는 해당 자료에서 서울지하철5호선과 GTX-D 노선도도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등이 밝힌 기존의 노선과 다르게 표기해 주민들이 혼란을 겪었으며 발표 다음날인 8일 추가 수정 자료를 다시 올리기도 했다. 

 

#경기도 #신안산선 #연장 #대부도 #구상안 #확정 #아니다 #노선도 #역사 #패싱 #안산시 #화성시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3,956 / 1 페이지


인기 기사


사람들


주말N


최근기사


중부데일리TV


포토


기고/칼럼


기자수첩


만평